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그것이 알고싶다 '이태원 살인사건' 용의자 인터뷰와 사건의 실마리 추적

인터넷팀 webmaster@kyeongin.com 2009년 12월 19일 토요일 제0면

 

   
▲ 사진출처 : SBS '그것이 알고싶다' 홈페이지
   19일밤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에서는 1997년 발생한 '이태원 살인사건' 해결의 실마리를 추적하고, 유력한 용의자 두 사람의 최근 모습과 인터뷰를 방송하였다.

   지난 1997년 4월 서울 이태원 햄버거 가게에서 대학생 조 모씨가 잔혹하게 살해된 '이태원 살인사건'

   당시 현장에 있었던 패터슨씨와 에드워드씨는 법정에서 자신들 중 한 명이 범인이라고 진술했고, 살인죄로 기소된 에드워드 씨는 지난 1999년 증거 불충분을 이유로 대법원에서 무죄가 확정됐다.

   또 다른 유력한 용의자인 패터슨씨는 검찰이 출국금지를 연장을 하지 않은 틈을 타 미국으로 출국하여, 국민들의 분노를 사기도 했다. 

   SBS '그것이 알고싶다' 취재팀은 미국 출국 후 행방이 묘연했던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패터슨을 미국 현지에서 인터뷰하고, 또 다른 용의자 에드워드도 한국에서 인터뷰하였다.

   한편, 이 사건은 12년 동안 미제로 남아 있었으나 최근 검찰이 재수사에 착수하고, 법무부는 미국 정부에 패터슨에 대한 범죄인 인도청구를 요청하기로 하는 등 사건해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 경인일보 (http://www.kyeong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