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장, 농협중앙회와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

배재흥 기자

입력 2019-04-24 20:53: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42401002333100112751.jpg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장이 한 지제장애인 집 벽면에 페인트칠 작업을 하고 있다. /수원시의회 제공

수원시의회 조명자 의장이 24일 권선구 세류동 소재의 저소득 가정의 집을 고쳐주는 봉사활동에 동참했다.

농협중앙회가 주관한 이날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에는 한 지체장애인 집에 방문해 가구를 수선하고 도색을 하는 등 활동이 이뤄졌다.

조명자 의장은 "몸이 불편한 이웃에게 보다 쾌적한 보금자리를 만들어 드린 것 같아 큰 보람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이 있는 곳에 더 많이 찾아가 따뜻한 도움의 손길을 전하는 수원시의회가 되겠다"고 전했다. 

/배재흥기자 jhb@kyeongin.com

배재흥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