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골목상권 활성화 위한 간담회 개최

김영래 기자

입력 2019-08-21 16:41:0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2101001523200072241.jpg
수원시의회가 지역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수원시 28개 골목상인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수원시의회 제공

수원시의회는 21일 오후 3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지역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수원시 28개 골목상인들과 조명자 의장을 비롯한 시의회 의원(홍종수 부의장, 이종근·최영옥·김미경·조석환·박명규 위원장, 장정희 의원), 지역경제·위생정책 부서 관계자 등과 함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최근 뜨는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임대료 인상과 프랜차이즈 등 대형자본의 침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의 애로사항과 상권 활성화를 위한 건의를 듣고, 골목상권 활성화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간 시는 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사업 ▲수원페이 사업 ▲수원시 음식문화거리 지정 등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해 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이 같은 시책에 대해 적극적으로 설명해 활용을 독려했고 참석 의원들은 효과가 미비하거나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 적극 부서에 개선을 건의하기도 했다.

조명자 의장은 "이번 간담회가 골목상권 침체 문제를 공론화하고, '지역골목상권 활성화와 상생협력 대책'에 대한 상인들과 시민들의 공감대를 확보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의회에서도 골목상권 이용을 위한 효과적인 홍보와 캠페인 방안을 적극 논의중이며, 시 관련부서와 상의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

김영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