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 총선 내가 해낸다]정찬민 후보, 반도체 대학설립 공약 발표

박승용 기자

입력 2020-04-06 10:22:0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40601000262800012401.jpg
정찬민 /정찬민 후보 선거사무소 제공

미래통합당 용인갑 정찬민 후보는 지난 5일 SK하이닉스의 반도체클러스터 유치에 따라 반도체 관련 인재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세계 최대 반도체 특화 연구개발 단지 조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 후보는 "용인은 1983년 삼성전자 기흥공장이 들어선 이후 35년간 반도체산업의 산파 역할을 한 곳인 만큼 반도체산업 발전을 위한 특화개발이 필요하다"며 처인구 관내에 반도체 전문과정으로 특화된 석·박사 과정의 반도체대학원대학교와 반도체특성화 고등학교 유치를 추진하기로 했다.

그는 반도체 관련 실험을 하는 '테스트베드센터'와 연계해 세계 최대 반도체 특화 연구개발단지로 조성하고 지역 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도록 할 계획이다.

정 후보는 또 SK하이닉스와 연계해 용인을 연고로 한 프로축구 창단을 추진하고 지역주민의 생활편의를 위해 문화, 복지시설을 유치하겠다고 강조했다.

용인/박승용기자 psy@kyeongin.com

박승용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관련 태그 뉴스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