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팔곡일동 스티로폼 제조공장서 화재…인명피해 없어

황준성·신현정 기자

입력 2020-10-30 17:45:1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103001001136200060171.jpg
30일 오후 4시33분께 안산시 상록구 팔곡일동의 한 스티로폼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2020.10.30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30일 오후 4시33분께 안산시 상록구 팔곡일동에 있는 스티로폼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안산시 상록구 팔곡일동의 한 스티로폼 제조공장(5개동·연면적 2천989㎡) 1층에 쌓여 있던 스티로폼에서 시작됐다.

이 불로 공장 1개동 300여㎡와 주변 자재 등이 소실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장비 13대와 소방력 49명을 동원해 1시간여만에 불을 완전히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잔불 정리 후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황준성·신현정기자 god@kyeongin.com


황준성·신현정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