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日팬클럽, 양주시에 불우이웃 돕기 학용품 기탁

김연태 기자

입력 2016-02-21 13:30:3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22101001266500065931.jpg
양주시 제공

제26기계화보병사단 군악대에 복무 중인 가수 정윤호(유노윤호)의 일본 팬들이 양주시 불우이웃을 위해 학용품을 후원해왔다.

가수 정윤호의 일본 팬클럽 'KACHIKAJA Be with Yunho'는 지난 15일 우편으로 가방과 신발, 장갑, 색연필 등 학용품(419만원 상당)을 "지역 저소득층 아동들을 위해 써달라"며 시 여성보육과 드림스타트팀에 보내왔다.

이 팬클럽 관계자는 "유노윤호가 평소 기부와 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어 팬들도 나눔에 관심을 갖고 동참하고 있다"며 "누구에게 과시하는 게 아닌 순수한 팬들의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고 싶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또 팬들은 이번 나눔 릴레이를 이어가는 등 단순한 기부·기증을 넘어 마음의 교류로 발전하길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시에 전달했다.

시 관계자는 "학용품은 지역 내 저소득층 어린이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라며 "시에서 군 복무 중인 유노윤호와 아름답고 소중한 인연이 지속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주/이상헌·김연태기자 kyt@kyeongin.com

2016022101001266500065932.jpg
양주시 제공

김연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