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이병호 국정원장 "국정원, 어버이연합과 관계 없어… 금품 지원 안했다"

124.jpg
이병호 국정원장이 2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회의에 입장해 회의의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국가정보원이 27일 보수단체 대한민국 어버이연합에 대한 지원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이병호 국정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비공개로 진행된 정보위 간담회에서 어버이연합 지원 의혹을 묻는 질문에 "국정원은 전혀 관계가 없다는 보고를 받았다"고 답했다고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신경민 의원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국정원은 또 "어버이연합에 대해서 국정원이 아는 한 금품을 지원한 사실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정원은 "어버이연합과의 관련성 또는 보수단체나 보수언론의 동원 의혹에 대해서는 다시 조사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테러방지법 시행령을 둘러싼 여러 문제제기에 대해 이병호 원장은 "인권침해 사례가 있다면 책임지겠다"고 답했다고 새누리당 간사인 이철우 의원이 전했다.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