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5일부터 '2017 헤리스카우트 하계 캠프' 개최

정재훈 기자

입력 2017-07-25 19:27:5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72501001700700082341.jpg
'2017 헤리스카우트 하계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현장 강의를 듣고 있다./포천시 제공

포천시는 문화재청으로부터 선정된 '2017년도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의 일환으로 '2017 헤리스카우트 하계 캠프'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캠프는 25일과 8월 1일, 각각 1박2일 간 2회에 걸쳐 열린다.

'2017 헤리스카우트 하계 캠프'는 문화유산을 찾아 그 가치를 바로 알고 문화유산에 담긴 정신을 이어 받기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캠프의 핵심인 용연서원과 화산서원에서는 오성과 한음선생에 대해 배우게 되고 자연유산 및 문화유산 탐방 기회도 주어진다.

또 문화유산 탐방과 포천 역사문화관 견학, 아트밸리 천문과학관 견학, 헤리스카우트 발대식, 헤리스카우트 활동 등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시 관계자는 "문화유산 활용 프로그램인 '향교·서원 문화재활용사업'을 통해 교육기관인 서원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문화유산의 소중함에 대한 학생들의 인식이 더욱 발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천/정재훈기자 jjh2@kyeongin.com

정재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