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디딤, 공동모금회 '착한가게' 가입

외식업체 디딤, 공동모금회 착한가게 가입

외식 전문기업 (주)디딤(대표이사·이범택)이 19일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회공헌사업인 '착한가게'에 가입했다.

(주)디딤은 '백제원', '도쿄하나' 등 직영매장과 '고래식당', '고래감자탕','황금식당' 등 5개의 가맹 사업 브랜드 매장 42곳의 이름으로 매달 3만원씩 총 126만원을 기부할 예정이다. 기부금은 본사에서 지원한다.

이범택 대표이사는 "전국 직영점과 프랜차이즈 매장들이 나눔으로 하나되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모인 성금이 우리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의 자립에 든든한 디딤돌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민재기자 kmj@kyeongin.com

경인일보 포토

김민재기자

kmj@kyeongin.com

김민재기자 기사모음

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