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인천發 KTX 직결사업 확정]2021년 수원~대전 45분 시대

김태성 기자

발행일 2018-03-02 제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서정리~수서고속 지제역간 잇고
수인선 어천역~경부고속선 연결
경기 서남부권 고속철 이용 개선


수원·인천발 KTX가 이르면 오는 2021년 개통해, 경기서남부권 주민들의 고속철 이용이 보다 편리해질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1일 '수원·인천발 KTX 직결사업 기본계획'을 고시했다.

2018030101000090700002641
두 노선이 개통하면 수원역과 인천 송도역에서도 KTX를 타고 부산·광주 등 전국 각지로 고속철을 이용해 갈 수 있게 된다.┃노선도 참조

수원·인천발 KTX는 경기·인천의 숙원사업 중 하나다. 실제 수원발 KTX를 공약으로 내걸었던 남경필 도지사는 지역 정치권과 합심해 국비 확보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수원발 KTX 직결사업은 경부선 서정리역과 수서고속철 지제역 사이 9.45㎞ 구간에 연결선을 신설하고 수원역, 서정리역, 지제역 등 3개 역을 개량하게 된다.

이 사업에는 연결선 신설에 2천288억원, 기존선 개량에 414억원 등 총 2천702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수원발 KTX 직결노선이 완공·개통되면 수원∼대전 구간 소요시간은 68분에서 45분으로 23분 줄어들 전망이다.

또 수원역에서도 호남선 KTX를 이용할 수 있게 돼 수원∼광주 송정 구간도 195분에서 83분으로 112분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발 KTX 직결사업의 경우 수인선 송도역부터 화성시 봉담읍 내리 경부고속철도선 본선까지 KTX가 운행할 수 있도록 철로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수인선 어천역∼경부고속선 간 연결선 6.24㎞ 구간은 상·하 단선으로 신설하고, 수인선 송도역∼어천역간 34.9㎞는 신호개량을 한다. 수인선 송도역과 어천역, 안산선 초지역 등 3개 역은 증축한다.

인천발 KTX 역시 인천∼부산 2시간40분, 인천∼광주 1시간55분으로 이동시간을 단축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