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요리계 대모' 하숙정씨 별세… 향년 93세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5-22 21:33:5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52201001751400083821.jpg
한국 요리계 대모 하숙정 씨 별세./연합뉴스=하숙정 유족 제공
한국 요리계의 대모인 하숙정 수도요리학원 이사장이 22일 새벽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3세.

1925년 충남 조치원에서 태어난 고인은 일본문화전문대학에서 요리를 공부하고 돌아와 가정과 교사로 근무하다 1965년 서울에 수도요리학원을 설립해 전문 요리사 양성 체계 기틀을 세웠다. 이 학원은 1972년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조리사 양성기관 1호가 됐다.

전국요리학원총연합회 회장과 한국학원총연합회 수석부회장, 한국여성경제인연합회 부회장을 역임했으며, 1987년 국민훈장 목련장, 1998년 서울교육대상, 2012년 석탑산업훈장을 받았다.

고인은 평생 요리 교육에 헌신하며 '하숙정 요리대백과전집'을 비롯해 조리기능사 교재, 참고서 등 책 20여 권을 썼다.

고인의 딸과 손녀까지 3대가 요리연구가로 대를 이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방송에 자주 출연하는 유명 요리연구가 이종임(수도요리학원 원장) 씨가 그의 딸이고, 손녀 박보경(수도요리학원 부원장) 씨도 요리연구가 길을 걷고 있다. 이들 3대는 '50년 역사로 엮은 한국음식'이란 책을 함께 내기도 했다.

고인의 동생인 고(故) 하선정 씨도 유명 요리연구가이자 식품 사업가로 이름을 남겼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21호실, 발인은 24일 오전 11시 30분. 02-2258-5940.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