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C 유일 정규직' 이스타항공 케이터링센터 오픈

홍현기 기자

발행일 2018-06-13 제1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PHOTO_1
최근 인천국제공항 물류단지 내 이스타항공 케이터링센터에서 열린 개소식. /이스타항공 제공

이스타항공은 인천공항 물류단지에 케이터링센터를 개소했다고 12일 밝혔다.

케이터링센터는 기내 면세품, 기내식 등 기내 서비스 물품을 보관하는 곳이다. 이스타항공은 신규 취항 노선 확대, 기내 서비스 수요 증가 등에 맞춰 케이터링센터를 확장 이전했다.

케이터링센터는 약 1천650㎡ 규모다. 기내 반입 물품을 관리하는 곳인 만큼 출입 통제 시스템, 적외선 감지기 등 보안 설비를 대폭 강화했다.

직원휴게실, 라커룸, 교육장 등을 신설해 케이터링팀의 근무 환경도 개선했다. 이스타항공의 케이터링 서비스는 국내 저비용항공사 중 유일하게 외부용역이 아닌 자체 정규직 인력으로 운영되고 있다.

/홍현기기자 hhk@kyeongin.com

홍현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