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제복 입는 법·대입공부 비결 족집게 해설

하남청소년배움터 고교 멘토링 행사

문성호 기자

발행일 2018-07-26 제2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대학생 멘토링 재능기부

하남 청소년나눔배움터가 주최한 대학생 멘토링 재능기부 행사가 열린 하남풍산고등학교(교장·서준석) 2학년 교실. 제복을 입은 경찰대 일일 교사의 등장에 학생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제복이 멋있다는 말부터 경찰대 입학하기 위한 공부방법, 경찰이 하는 일 등 시시콜콜한 질문이 쏟아졌다. 옆 교실도 명문대 대학생 일일교사에게 질문이 쇄도하는 등 웃음이 가시지 않았다.

이날 대학생 멘토링 재능기부 행사에는 경찰대학 2년생인 정승엽, 안현빈, 이주용씨를 비롯해 제 1항공여단에서 군 복무를 하면서 배움터 교사로 활동한 곽호철(한양대 생명공학과), 이준희(서울대 전기공학과)씨가 참여했다.

또 양희태(고려대 기계공학과), 양정인(숙명여대 ICT융합공학부), 전유진(서울시립대 철학과)씨 등 대학생들도 참여해 학생들에게 수강신청, 학교생활 등의 생생한 정보를 전달했다.

김진옥 청소년나눔배움터 대표는 "올봄 배움터 학생들을 대상으로 고려대에서 1일 대학생 체험을 한 데 이어 가을에는 연세대에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하남 청소년나눔배움터는 육군 항공작전사령부 제 1항공여단 하남기지와 함께 덕풍동 하남푸드뱅크 2층에서 메주 화·금요일 저소득층 청소년들을 위한 배움터(공부방)를 운영중이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

문성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