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채용, 신입사원 200명 포함 하반기 600명 선발… 입사 전형은?

양형종 기자

입력 2018-08-29 13:18:2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901001986600093861.jpg
대한항공 채용 /대한항공 채용 홈페이지 캡처

대한항공이 신입사원 200명을 포함해 하반기에만 600명의 직원을 추가로 채용한다.

대한항공은 29일부터 다음달 21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2019년 신입사원 공채 지원서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신입 채용 규모는 200명 수준으로, 일반직(일반관리/운항관리), 기술직, 전산직, 전문인력(업무개선/연구개발) 등의 분야로 나눠 선발한다.

최종 학교 기졸업자 또는 내년 2월 졸업예정자면 지원할 수 있다.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토익 등 공인영어 자격이 있어야 하며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어야 한다.

채용 전형은 서류 심사, 1차 면접(집단토론), 2차 면접(프레젠테이션 및 1:1 영어면접), 3차 면접(임원 면접), 건강검진 순으로 진행된다. 최종 합격자는 연말께 발표된다.

대한항공은 "입사 전형은 지원자의 의사 표현 능력과 창의력, 논리력, 외국어 구사 능력 등 개별 역량을 검증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이번 신입사원 200명 선발 외에도 객실·운항승무원 250명, 정비·현장 인력 150명을 추가로 뽑아 올 하반기에만 총 6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현재 채용 전형이 진행 중인 인원까지 합하면 대한항공은 올해 총 1천200명 규모의 신규 채용을 진행한다.

/양형종 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