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도시환경교육위원회, 대유평 지구단위구역 사업현장 방문

최규원 기자

입력 2018-09-06 17:55:2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90601000475600022911.jpg

수원시의회 도시환경교육위원회(위원장·조석환)는 지난 5일 장안구 정자도 111번지 일원에 위치한 대유평 지구단위구역 사업현장을 찾아 현황을 파악하고 주요 현안을 논의했다.

대유평 지구단위계획 구역면적은 26만8천77㎡, 구역 외 숙지공원 등을 포함한 전체 사업면적은 30만6천663㎡으로, 2016년부터 2021년까지 상업, 업무, 공동주택 및 도시기반시설이 들어설 계획이다.

도시환경교육위원회 위원들은 대유평 도시관리계획 변경, 근린공원조성계획 검토 및 도시기반시설 실시계획 등 사업추진 현장을 둘러봤으며, 공사현장에서 발생한 소음, 먼지, 불법주차 등 주민 불편사항에 대해 관계자들과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조석환 위원장은 "파크프루지오 공사현장에서 발생되는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될 수 있도록 해결대책을 강구해달라"며 관계 공무원과 공사 관계자에게 당부했다. 

/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