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상도초등학교 병설유치원 붕괴 위험, 주민 대피 소동

4035150_rqb.jpg
서울 상도초등학교. /KBS 뉴스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상도초등학교의 병설 유치원이 기울었다. 


7일 서울시 동작구 상도4동 상도초등학교 병설유치원 건물이 땅꺼짐 현상으로 인해 붕괴 위험에 처했다. 

YTN 보도에 따르면 6일 오후 11시 22분 "건물이 기울었다"는 첫 신고가 들어왔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붕괴 위험에 대비해 사람들의 진입을 통제하고 있다. 


현재 인명피해는 파악되지 않았으며 인근 주민 60~70명이 상도4동 주민센터로 대피한 상황이다.

경찰은 갑자기 큰 굉음과 함께 건물이 기울었다는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