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500원 앞면=주영·양궁=김원준?… 동막골소녀(솔지)에 도전할 복면가수는?

김지혜 기자

입력 2018-09-09 17:54:0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302082_292893_4333.jpg
복면가왕 양궁 500원 정체. /MBC '복면가왕' 캡처
 

'복면가왕' 가왕 동막골소녀가 EXID 솔지로 추정되는 가운데 '양궁'과 '500원 앞면'의 정체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뜨겁다.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수 주영으로 추정되는 오백원과 가수 이현섭 혹은 김원준으로 추정되는 양궁의 2라운드 2조 대결이 펼쳐졌다. 오백원은 가수 주영으로 각종 피처링과 OST로 사랑받은 가수다.

주영은 지난 2010년 싱글 '그대와 같아'로 데뷔했다. 지난 2월 군복무를 마치고 전역해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박완규 '천년의 사랑'을 완벽하게 소화한 양궁의 정체에 대한 의견 또한 분분하다. 많은 누리꾼들이 넥스트의 보컬리스트 이현섭, 혹은 가수 김원준으로 양궁을 추측하고 있다. 

EXID 솔지 추정 동막골 소녀가 현재 가왕자리를 지키고 있는 가운데, 과연 어떤 복면가수가 동막골소녀와 겨루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


김지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