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퀴어문화축제 비대위 집회 행진 방해한 50대 남성 입건

김태양 기자

입력 2018-10-04 18:18:3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남동경찰서는 인천퀴어문화축제 비상대책위원회와 연대단체에서 진행한 '혐오범죄 규탄집회' 행진을 방해한 혐의(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로 A(50)씨를 입건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일 오후 5시 15분께 인천퀴어문화축제 비대위 등이 집회신고를 내고 남동구 구월동의 한 편도 3차선 도로에서 행진을 하자 가장 앞에 있는 행사차량 밑으로 들어가 집회를 지연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차량 밑에 들어가 버티고 있는 A씨를 끌어내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김태양기자 ksun@kyeongin.com

김태양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