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독감예방접종 병원·지정의료기관·예방접종내역·증명서 발급 '한눈에'

입력 2018-11-07 20:18:12

asfasfasfs.jpg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독감예방접종 병원·지정의료기관·예방접종내역·증명서 발급 '한눈에' /연합뉴스
 

이달 들어 인플루엔자(독감) 환자가 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질병관리본부 감염병포털에 따르면 인플루엔자 의심환자는 올해 42주(10월 14~20일)에 1천명당 3.8명에서 43주(10월 21~27일)에는 4.9명으로 늘었다.

독감에 의한 합병증은 흔히 노인, 만성질환자, 영유아에게서 발생위험이 높은데, 이 경우 바이러스 폐렴 또는 2차 세균 폐렴으로 입원치료가 필요할 수도 있다.

따라서 소아, 임신부, 만성질환자, 50∼64세 연령층 등의 인플루엔자 고위험군은 감염 예방을 위해 예방접종을 해야 한다. 건강한 사람도 예방접종이 효과적이다.

손을 자주 씻고, 기침 및 재채기를 할 때 손수건, 휴지, 옷깃 등으로 입을 가리는 에티켓도 잘 지켜야 한다. 또 발열·호흡기 증상이 나타날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독감에 걸렸다면 많은 사람이 모이는 곳을 피하는 게 좋다.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모바일은 애플리케이션)에서는 영유아 및 임신부 예방접종 사전예약, 지정의료기관 찾기 접종 내역 조회, 예방접종증명서 발급, 정보검색 등이 가능하다.
 

/디지털뉴스부 



민선 8기 첫 인천시 정무부시장 임용 절차 개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