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실검 왜?…bcg 경피용 결핵 백신 회수 "피내용 BCG 접종 의료기관 찾기"

2018030101000041100000581.jpg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 bcg 경피용. 비소 검출/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캡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BCG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힌 가운데,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가 이목을 끈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으로 결핵 예방을 위한 BCG 백신은 피내용과 경피용 두 종류가 있다, 피내용은 피부에 15도 각도로 주삿바늘을 넣어 백신을 주입하는 방법이고, 경피용은 피부에 주사액을 바른 후 9개 바늘을 가진 주사 도구를 이용해 두 번에 걸쳐 눌러 접종하는 방법이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유아 보호자들은 이를 확인하고 방문하는 게 좋다고 질본관리본부는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를 통해 경피용 BCG가 아닌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 받을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를 안내하고 있다.

지정의료기관 확인은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아래쪽 이동 메뉴 중 '사업별' 선택해 '예방접종도우미' 선택→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상단 메뉴 중 '예방접종관리' 선택→ 지정의료기관 찾기에서 가능하다.  

 

한편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사이트(모바일은 애플리케이션)에서는 영유아 및 임신부 예방접종 사전예약, 지정의료기관 찾기 접종 내역 조회, 예방접종증명서 발급, 정보검색 등이 가능하다.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