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마녀공장 忍 참고 참으면 접속 가능… "주문건 폭주로 배송지연"

입력 2018-12-05 20:17:04

김백송기자

baecksong@kyeongin.com

김백송기자 기사모음

untitled-21.jpg
/마녀공장 홈페이지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마녀공장'이 75% 할인행사를 열면저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5일 포털사이트에는 '마녀공장'이 실검 1위를 장악하고 온라인상에는 구매 후기가 이어졌다. 네티즌들은 "접속이 어렵다", "겨우 들어가서 오일 샀다", "에센스 겨우 득템", "원래 쓰던제품인데 비싸지면 어쩌지", "올 겨울은 이걸로 든든하네요"라며 반응을 나타냈다. 

 

마녀공장 측은 재고 소진시까지 할인된 가격에 제품을 판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마녀사냥 홈페이지에는 "주문 건 폭주로 인해 배송이 지연될 수 있다"며 "빠른 배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전 직원이 노력하겠다"고 안내했다. 

 

홈페이지에서 '장바구니→구매' 과정은 연결이 느린 편이나 기다리면 결제가 가능하다. 

 

한편 CJ 오쇼핑몰에서도 마녀공장 단독세트를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김백송 기자 baecksong@kyeongin.com 



민선 8기 첫 인천시 정무부시장 임용 절차 개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