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버린 로봇찾기' 얘들아, 쓰레기장에 함께 갈래?

김도란·강효선 기자

발행일 2019-10-10 제1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쓰레기꽃사진5
'쓰레기꽃' 공연 모습. /의정부예술의전당 제공

의정부예당 16·17일 어린이극 '쓰레기꽃'
재활용·환경보호의 중요성 '눈높이 교육'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오는 16~17일 소극장에서 어린이 환경 연극 '쓰레기꽃'을 공연한다.

작품은 제14회 서울 아시테지 어린이 연극상 대상, 희곡상, 남자 연기상을 수상하고, '현대자동차그룹과 함께하는 2018 지역아동극축제' 공모에 선정되는 등 다양한 시상식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쓰레기꽃'은 엄마가 버린 로봇을 찾기 위해 쓰레기장을 찾은 주인공 철수가 이곳에서 괴물처럼 보이는 쓰레기더미와 무서운 망태 할아버지를 마주하게 되면서 겪는 일들을 담아냈다.

작품은 쓰레기장이라는 장소를 흥미로운 공간으로 변신시켜 재생과 희망을 이야기한다. 쓰레기를 만드는 사람과 쓰레기를 돌보는 사람, 다시 쓰레기를 찾는 사람의 이야기를 통해 환경을 대하는 태도와 생명의 소중함을 생각하게 한다.

또한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연극으로 보여주고, 어린이가 환경의 소중함을 인식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쓰레기를 돌보는 망태 할아버지 역은 배우 조준형이, 쓰레기를 만드는 남자 역은 나준연, 로봇을 찾으러 오는 아이 역은 조민수가 캐스팅됐다.

이번 공연은 전석 1만원이며, 티켓 예매는 의정부예술의전당 홈페이지와 인터파크 티켓 등을 통해 진행한다. 문의:(031)828-5841

/김도란·강효선기자 khs77@kyeongin.com

김도란·강효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