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HOT' 한 인천 송도 주택시장에 신규 물량 나온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

목동훈기자 기사모음

2019101501001038400049441.jpg
인천 송도 대방 디엠시티 투시도 /대방건설 제공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노선 건설사업 가시화로 인천 송도국제도시 주택 시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이달 중 신규 물량이 공급될 전망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 1공구 B1블록 '대방 디엠시티(THE M CITY) 주상복합건축물 신축 공사'에 대한 주택건설사업계획(변경)을 최근 승인·고시했다. 이달 분양 예정인 송도 대방 디엠시티는 지하 3층~지상 최고 48층 7개 동 규모다. 아파트 578가구, 아파텔 628실, 근린생활시설 91실로 구성됐다. 송도 대방 디엠시티는 대방건설이 송도에서 처음 선보이는 단지다.

송도는 GTX-B노선 건설사업이 올해 8월 예타 조사를 통과하면서 호재를 맞은 지역이다. 포스코건설이 지난달 초 분양한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Ⅲ'와 '송도 더샵 프라임뷰'는 100대 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에서 마감됐다.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Ⅲ 80㎡형은 1천24.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향후 GTX-B노선을 이용하면, 송도에서 서울역까지 20분대에 이동할 수 있다. 서울 접근성이 크게 향상되는 것이다. 제2경인고속도로,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등 광역도로망 이용도 편리하다.

비규제지역인 송도는 전매 제한 기간이 6개월로 짧다. 특히, 송도 대방 디엠시티가 들어서는 송도 1공구 B1블록은 인천도시철도 1호선 '국제업무지구역'과 '랜드마크시티역'(내년 12월 개통 예정)이 가깝다. 인천시는 송도 내부를 순환하는 트램 건설계획도 가지고 있다. 송도 대방 디엠시티는 송도 6공구 워터프런트 호수를 내려다볼 수 있는 등 조망까지 뛰어나다.

대방건설은 연수구 송도동 174의 7번지에 견본주택을 열고 이달 중 분양에 나설 계획이다. 송도 대방 디엠시티 분양 관계자는 "워터프런트 호수 조망을 위해 광폭거실의 혁신평면을 적용했다"며 "일조권과 통풍을 고려해 모든 가구를 남향 위주로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