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메달' 봅슬레이 4인승 실시간 시청률 32.14%

박상일 기자

입력 2018-02-25 12:22: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22501001743600086381.jpg
25일 2018 평창올림픽 봅슬레이 남자 4인승 4차 주행을 마친 한국 대표팀이 환호하는 모습. 원윤종-서영우-김동현-전정린 조는 은메달을 따냈다. /연합뉴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한국대표팀의 마지막 메달이 나온 봅슬레이 4인승 4차 주행의 시청률이 32.14%를 기록했다.

실시간 시청률조사회사 ATAM은 25일 오전 11시 56분부터 57분까지 지상파 방송 3사가 생중계한 봅슬레이 4인승 4차 주행의 실시간 시청률 합이 32.14%로 나왔다고 밝혔다. 채널별로는 SBS TV 15.42%, KBS 1TV 10.11%, MBC TV 6.61% 순이었다.

이 시간에 원윤종-전정린-서영우-김동현으로 구성된 한국 대표팀은 봅슬레이 4인승 경기에서 1∼4차 시기 합계 3분 16초 38을 기록하며 독일 팀과 공동 은메달을 따냈다.

ATAM은 앞서 진행된 여자컬링 결승전의 실시간 시청률은 35.34%로 집계했고, 이승훈이 금메달을 따낸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매스스타트 경기 시청률은 57.4%에 달한 것으로 집계했다.

ATAM은 서울수도권 700가구를 기준으로 시청률을 집계한다. /박상일기자 metro@kyeongin.com


박상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