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테이야?"…토요일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 테이 도플갱어 직원 등장

이상은 기자

입력 2019-11-09 18:28:4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110901000584300027721.jpg
토요일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 /MBC제공

토요일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테이 도플갱어 직원이 등장한다.

9일 방송되는 토요일 예능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햄버거 집 사장님으로 변신한 테이의 모습이 그려진다.

햄버거 집에 도착한 순간 열혈 사장님으로 돌변하는 테이의 하루가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에는 테이와 똑 닮은 이미'테이'션 직원 또한 함께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인물 중 누가 테이고, 누가 테이가 아닌지 구분할 수 없을 정도로 똑같은 모습이 놀라움을 자아냈다.

테이 도플갱어의 정체는 바로 테이가 운영하는 햄버거 집의 직원이었다. 가족이 아님에도 이토록 똑 닮은 외모와 함께 테이의 지인까지 속아 이미'테이'션 직원에게 인사를 건넸다는 에피소드는 웃음과 소름을 동시에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이와 관련해 테이가 자신과 닮은 이미'테이'션 직원에게 "보너스를 챙겨줘야겠다"고 선언했다고 한다. 과연 테이가 이미'테이'션 직원에게만 따로 보너스를 챙겨주려 한 이유는 무엇일까.

뿐만 아니라 외모에 이어 다른 부분에서도 테이와 똑같은 이미'테이'션 직원의 도플갱어 면모가 드러났다는 전언이어서 궁금증을 나아낸다.

한편, 토요일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