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김포·여주시 공공도서관… 경기도 평가 '최우수상' 도지사 표창

신지영 기자

발행일 2019-11-14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화성, 김포, 여주시의 공공도서관이 '2019년 경기도 공공도서관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이번 평가는 시군 인구수를 고려해 3개 그룹으로 구분해 평가가 진행됐다. 도서관 활성화, 도 중점사업 시군 참여도, 이용자 만족도 조사, 도서관 특성화서비스 평가 등이 평가 내용에 담겼다.

그 결과 화성시, 김포시, 여주시가 최우수상을 수상했고 안산, 하남, 의왕시가 우수상을 안았다.

조학수 도 평생교육국장은 "이번 평가를 통해 선정된 우수 시군은 도지사 표창을 수여하고, 발굴된 우수 도서관 서비스에 대해서는 도 전역으로 확산해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공공도서관 서비스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신지영기자 sjy@kyeongin.com

신지영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