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인천시 '당일 배송 물류망 사업' 국토부 공모 선정

박현주기자

phj@kyeongin.com

박현주기자 기사모음

인천시가 택배 배송단계와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 당일 배송이 가능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사업을 추진한다.

인천시는 '공유 물류망 구축을 통한 당일 배송 서비스 사업'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물류창고가 아닌 공용주차장 등에서 차량에서 차량으로 택배 등 물품을 집하·분류·환적하는 V2V(Vehicle to Vehicle) 기반으로 추진된다.

인천시는 이번 사업이 추진되면 택배 배송 시간이 크게 단축될 것으로 예상했다. 지역 소상공인 유통 경쟁력 확보에도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배송과정에 투입되는 차량은 모두 환경친화적인 전기 화물차를 활용한다. 


창고 아닌 '車 → 車' 집하·환적
브이투브이·인천硏·인하대 참여
소상공인 유통 경쟁력 확보 기대


이번 사업은 인천시가 총괄하고 (주)브이투브이, 인천연구원, 인하대학교 등이 참여한다. 인천시는 사업비 최대 20억원을 지원받아 이달부터 12월까지 송도국제도시 일대에서 사업을 진행한다.

인천시는 올해 사업 성과를 평가해 내년부터는 중구와 동구, 미추홀구, 연수구, 남동구 일대로 사업 대상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2024년엔 인천 전역에서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인천시 김정범 택시물류과장은 "이번 사업은 전자상거래를 통한 생활물류가 증가하면서 발생하는 도시물류 문제를 획기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소상공인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현주기자 phj@kyeongin.com



GTX 추진·국비 지원… 민주당에 손내민 경기도

경인 W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