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더 자랑스러워' 직원·가족들 한마음 축제

밸류 호텔 하이엔드서 하룻밤 회포도

조윤영 기자

발행일 2014-10-10 제8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905967_467454_0957
경인일보(대표이사 사장·송광석)가 9일 직원 가족들을 초청하는 '2014년 경인가족 초청 한마음 축제'를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밸류 호텔 하이엔드 6층 연회장에서 가졌다.

이번 가족초청 행사는 경인가족간의 화합과 단결을 다지고, 경인일보에 몸담고 있는 직원의 부모, 배우자, 자녀가 경인일보 가족으로서 자긍심과 애사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송 사장과 이사진을 비롯 직원 200여명과 직원 가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만찬, 장기자랑, 축하 공연 등을 즐기며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다. 이날 행사를 위해 먼길을 달려 온 가족들은 밸류 호텔 하이엔드에서 하룻밤을 묵으며 회포를 나누기도 했다.

송광석 대표이사 사장은 "여기 모인 경인가족 모두가 합심해 내년 창간 70주년은 물론 다가올 100주년을 함께 준비하자"고 당부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황순희(54·여)씨는 "딸이 다니는 회사를 직접 방문해 둘러 볼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경인 가족이어서 더욱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조윤영기자

조윤영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