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범근, 한국 '굴욕패' 의식? SNS 계정 비공개 전환

김백송 기자

입력 2018-08-18 10:20:3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eun20180818092934_o_01_c_1.jpg
송범근. /송범근 SNS.
 

한국이 조별리그에서 패배한 가운데 송범근 선수의 SNS 계정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학범호 한국 대표팀은 17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이날 송범근은 경기 시작 5분만에 한국 페널티 박스 안에서 공중 볼을 처리하다 수비수 황현수와 충돌하면서 공을 흘려 말레이시아에 선제골의 기회를 줬다. 이후 황의조, 손흥민, 황희찬 등이 압박을 시도했지만 말레이시아를 이기기엔 역부족이었다.

 

경기 종료 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송범근의 이름이 순위에 올랐다. 집중된 관심에 부담을 느낀 탓인지 그는 18일 새벽 자신의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김백송기자 baecksong@kyeongin.com


김백송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