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15일부터 희망내일사업 참여자 모집

김학석 기자

입력 2019-07-12 14:44:2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화성시는 저소득, 실업자, 청년구직자 등 취업취약계층에게 한시적 일자리를 제공해 최소한의 생계보장 및 고용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희망내일사업(구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접수는 15일부터 24일까지 신청자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방문접수하며 모집인원은 227명, 사업기간은 9월2일부터 12월20일까지 4개월간이다.

담당업무는 DB구축, 서비스, 환경정화 기타 4개 분야 10개 사업으로 환경정화, 행정자료 전산보조, 민원도우미, 보건사업 지원, 현장기동단, 도서관 운영, 공공시설 관리, 복지도우미 등이다.

임금조건은 2019년 최저시급 8,350원을 적용(교통간식비 별도 지급 , 1일 5,000원)받게 된다.

박형일 일자리정책과장은 "경기악화 등으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한시적이나마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시민 누구나 먹고살 걱정이 없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신규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화성/김학석기자 marskim@kyeongin.com

김학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