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을 뛰는 사람들]황우여·신동근, "인천 서구의 발전 이끌어가겠다" 이구동성

신상윤 기자

발행일 2016-03-25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32401001887700108601
인천 서구을 선거구 황우여·신동근 후보가 제20대 총선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나섰다.

새누리당 황우여(인천 서구을) 후보는 24일 오전 인천 서구청 기자실에서 제20대 총선출마 기자회견을 통해 "당의 중진으로서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당명에 따라 인천 서구을에 헌신하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그는 "서구을의 발전을 통해 인천 전체의 조화와 균형을 맞춰 하나의 인천을 만들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갖고 있다"며 "서구를 매혹적인 신도시의 완결판으로 만들어 인천의 균형발전을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신동근(인천 서구을) 후보도 기자회견을 열고 "선거구가 바뀌면서 이번 선거는 서구을 선거구만의 첫 선거인 셈"이라며 "서구의 진짜 발전을 위해서는 장기적으로 보고 일을 할 후보를 뽑아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지역의 현안을 누구보다 잘 알고 애정이 있는 후보가 나서 주민들과 함께 반드시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상윤기자 ssy@kyeongin.com

신상윤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