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안성맞춤 마라톤대회] 4천여 달림이 아름다운 들녘 누비다

경인일보

입력 2019-06-02 14:32:0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60201000055200003271.jpg
제19회 안성맞춤 마라톤대회. /취재반

전국의 4천여 마라토너들과 그 가족들이 선선한 봄바람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가슴에 담아 안성맞춤의 고장이자 수려한 풍광을 자랑하는 안성의 들녘을 달렸다.

제19회 안성맞춤 전국마라톤대회가 2일 안성시종합운동장에서 4천여명의 마라토너들과 그 가족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대히 치러졌다.

이번 대회는 경인일보사와 안성시체육회가 주최하고 안성시육상연맹이 주관, 안성시와 안성시의회, 안성경찰서, 안성소방서, 안성보건소, 경기도립의료원 안성병원 등이 후원했다.

이날 대회에는 우석제 안성시장, 김학용 국회의원,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양운석 도의원, 유광철·송미찬·반인숙 시의원, 최갑선 안성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양승환 안성체육회 수석부회장, 정세훈 안성시 육상연맹회장 및 체육종목별 회장 등의 내외 귀빈들이 대거 참석했다.

개막식에서 우석제 시장은 "마라톤은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아름다운 스포츠"라며 "오늘 대회를 통해 개개인의 건강 증진은 물론 안성의 발전상도 눈으로 확인하고 즐거운 추억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화양 사장은 "역사와 전통이 깃들어 있는 안성에서 마라톤대회를 개최하게 돼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오늘 참여한 마라토너들과 그 가족들 간에 우정과 화합을 다지는 자리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학용 의원은 "대회에서 한 명의 부상자도 발생하지 않게 안전에도 각별히 유의하시길 바란다"고 했다. 정세훈 회장도 "참가자 모두가 안전하게 완주해 잊지 못할 추억을 간직해 나가길 바란다"고 했다.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은 오전 8시30분 특설무대에서 개그맨 배동성의 사회로 진행된 식전행사와 개막식을 감상한 뒤 전문 트레이너의 지도로 몸을 풀고, 9시부터 하프코스(21.0975㎞)와 10㎞ 코스, 5㎞ 코스를 10분 단위로 차례차례 출발했다.

하프코스는 종합운동장을 출발해 금광초와 송아지경매장, 윈체스트골프장을 지나 동양촌마을입구를 반환점으로 되돌아오는 코스다. 10㎞코스는 종합운동장을 출발해 개산사거리를 반환점으로, 5㎞ 코스는 종합운동장을 출발해 금광하나로마트 사거리를 반환점으로 각각 출발지로 돌아오는 코스로 진행됐다.

대회에서는 김성철(39)과 오선정(43)이 각각 1시간16분3초와 1시간30분21초의 기록으로 하프코스 남녀부문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이날 참가자 전원에게 티셔츠와 쌀 등을 제공하고, 완주자들에게는 완주 메달을 증정했다. 또 주최 측에서 준비한 대형냉장고를 비롯해 대형TV, 세탁기, 청소기, 자전거 등과 안성맞춤 농특산물인 포도와 배, 쌀, 인삼 등의 풍성한 경품이 골고루 전달돼 완주한 참가자들은 물론 가족들도 함박웃음 속에 대회가 마무리됐다.

■ 안성맞춤전국마라톤대회 종목별 우승자 명단

△남자하프

1위 김성철 1시간16분 3초

2위 박대우 1시간18분24초

3위 윤현철 1시간18분26초

4위 민영철 1시간19분58초

5위 강두희 1시간20분54초



△여자하프

1위 오선정 1시간30분21초

2위 이미경 1시간32분37초

3위 강미애 1시간34분15초

4위 정례순 1시간36분15초

5위 김미정 1시간39분17초



△남자10km

1위 안현욱 33분16초

2위 윤행남 36분15초

3위 지명규 36분39초

4위 Vaughan 36분50초

5위 안계원 36분56초



△여자10km

1위 이은정 43분54초

2위 정미순 44분42초

3위 정은미 45분39초

4위 남궁문영 45분53초

5위 오재영 47분34초



△남자 5km

1위 김태권 17분14초

2위 김정룡 17분24초

3위 김두진 17분38초

4위 김재광 17분44초

5위 김영대 17분54초



△여자 5km

1위 양점조 22분10초

2위 오혜원 22분59초

3위 편혜진 23분18초

4위 김점숙 23분25초

5위 이경순 23분27초

■취재반= 김종호 남부권취재본부장, 민웅기 차장(이상 지역사회부), 김종찬·송수은 차장·강효선 기자(이상 문화체육부), 임열수 차장·김금보 기자(이상 사진부)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